눈을 떠요 아프리카


?

장인어른은 태어날 때부터
앞을 보지 못하셨습니다.
그래서 아내 명경의 얼굴을
매일 더듬어 만지며
사랑하는 딸의 생김새를 그려야만 했습니다.
?
아프리카에서
눈이 불편한 사람들을 만났습니다.
얼마나 많은 시간을 그렇게 보냈을까요?
캠프에서 만난 조그만 아이 하나가
작은 손으로 내 얼굴을 더듬어 만졌습니다.
얼마나 많은 시간을 그렇게 보내야 할까요?
?
아프리카에는
의료진이 턱없이 부족합니다.
어떤 나라에는 안과의사가 단 한 명 뿐입니다.
?
시각 장애인중 90%가 저개발국에 있으며
특히 아프리카 국가에 거주하고 있는 현실입니다.
한국에서 비전케어가 방문한다는
소식을 라디오와 신문에서 전해 듣고
하루를 꼬박 걸려서 찾아온 사람들을 만났습니다.
?
답답하고 어두운 시간을 뒤로하고
이십여 분의 백내장 수술로
단 하루 만에 앞을 보게 되는 사람들도 만났습니다.
?
얼마나 감동적이고 드라마틱한 이야기인가요?
비록 새벽부터 밤까지
의료진들은 너덜너덜해질 때까지 수고했지만
여전히 입가에 미소가 흐르는 이유는
이런 기쁨이 있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그렇다고 모든 사람이 수혜를 입는 것은 아닙니다.
그래서 더욱 힘을 내는지도 모릅니다.
?
국제 실명 구호 NGO로써
너무 귀한 사역을 해나가고 있는데
제대로 된 영상이 없어서
아프리카에 머무는 동안
후배 박대훈과 몇 편의 영상을 틈틈히 만들었습니다.
?

어두운 곳곳마다
빛이 비치기를
기도하며..
?
#비전케어 #수고했어요
#눈을떠요 #아프리카
#Restore_Sight #Share_Vision
#비전루트_아프리카9개국_약8000K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