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린더 나왔습니다

dsc_5529dsc_5542dsc_5558dsc_5569dsc_5581dsc_5593dsc_5605dsc_5509dsc_5516dsc_5520

드디어 캘린더가 나왔습니다.
캘린더를 감싼 파우치와 
자연연필과 엽서, 레이저 인쇄한 이젤.. 을
고급스럽게 포장한 포장박스의 디자인까지
기대했던 만큼 잘 나와주어서 감사했습니다.
 
궁금하신 분들이 많을 것 같아서
내복 입은 소명이를
데리고 나가서 급하게 사진 찍었답니다.
앞서 만난 김우현 감독님은 아이패드 올려놓고
드라마 보기 좋은 용도라고 흡족해 하셨지요.
 
 
첫 배송을  11월 23일(수)에 시작하려 했는데,
감사하게도 일부를 미리 전해받아서
지난주 금요일에 1차 조립및 배송을 마쳤습니다.
그래서 후다닥 선두로 주문하신 분들 몇 명은 
빠르면 오늘(21일) 받아보실 수도 있겠어요.
친한 사람, 아는 사람이라고 먼저 보내지 않았고
순서대로 차례 차례 발송했습니다. ㅎㅎ
 
그리고 2차 조립 및 배송도 약속했던 날짜보다
하루 빠른 내일 (22일, 화요일) 진행될 예정입니다.
 
3차 조립 및 배송은 목요일(24일)에
진행될 예정이며 그 이후부터는
유학생 수련회를 섬기기 위해
출국하느라 캘린더에
작가 싸인을 넣기는 힘들 것 같습니다.
 
그리고, #깜짝이벤트
모두 실사가 궁금하실테니
캘린더 받으신 분들은
이 글 아래에 댓글로
예쁘게 사진 찍어서 올려주세요.
그 중 1) 베스트 컷 한 분과
2) 사진에 추천을 가장 많이 받으신 분
 
각각에게 추가 캘린더 1부씩을 선물해드릴게요. ^^
(이벤트는 26일 금요일 밤10시 마감,
발표 및 발송일자는 추후 공지드리겠습니다.)
 
오늘은 희귀난치성 질환을 앓고 있는
아이들과 종일 함께 보낼 예정이라
댓글에 대한 답변을 제대로 못할 것 같습니다.
중요한 내용은 저녁에라도 답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입금자_미확인명단 확인해주세요.
<문학규, 박현주>
입금하셨지만 주문서를 찾지 못해서
발송하지 못한 분들이 계십니다.
 
주문서를 넣었는지,
혹은 주문자와 입금자의 성함을 다르게 표기한 건 아닌지,
꼭 확인해주세요.
 
캘린더 내용등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
 
바로 주문하기는
아래 링크를 따라 들어가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