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하는풍경 #780

아이가 정말 나쁜 행동을 해서
훈육을 하는 게 아니라
부모의 성향과 달라서
훈육을 하는 경우가 얼마나 많은가요?
 
예를 들면
책 읽기를 좋아하는,
혹은 정리를 좋아하는 부모에게
뛰어 놀기를 좋아하고
정리는 안중에도 없는 아이는
늘 골칫거리 입니다.
 
하지만 아이가 품고있는
고유의 성품과 기질은
훈육 받아야 할 대상이 아닙니다.
 
그래서 너무 많은
제재와 높은 목표치는
아이들로 하여금
포기하게 만들거나
자신을 부정하게 만들곤 합니다.
 
내가 좋은 것이 아니라
아이들이 좋은 것,
그래서 자신의 인생을
살아갈 수 있을만한 것을 상상합니다.
 
책 읽기가 약한 대신 달리기를 잘하고
정리 대신 상상력이 뛰어나고..
하나님이 아이들에게 주신 달란트가
무엇인지 깨닫게 해주세요.
 
<노래하는풍경 #780>
 
#육아 #훈육 #제재 #높은 #목표치
#자기부정 #아이들 #소질 #꿈 #인생학교
#책읽기 #달리기 #상상력 #각각 #달란트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