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하는풍경#864

모두가 하나님의 나라를
구한다고 말을 하지만
하나님의 나라를 구한다고 모인
사람들 사이에 왜 이런 불편함이 많을까요?
 
서로 다른 삶과 성격과 기질을
가졌다고 하지만
서로의 바라보는 관점은
왜 이렇게 다를까요?
 
그나마 이렇게 모인 사람들은
서로를 품어주고
인내해줄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나라는 서로가 다른 
조각을 만나야 온전해지니까요.
많은 것을 양보한 후에
집으로 돌아오면 이제 쉴 수 있으니까요.
 
하지만 원수도 사랑할 수 있는 
놀라운 능력을 가진 사람들이
가정에서는 마음을 지키지 못합니다.
왜냐하면 매일 만나는 일상이기 때문입니다.
잠깐 동안의 선한 연기와 노력가 아니라
삶 그 자체와의 싸움이기 때문입니다.
 
결혼을 하고, 가정을 이루면,
누군가를 위해 희생하고, 누군가를 사랑하게 되면
그때 예수님의 마음을 배우게 됩니다.
거리를 두고 사랑하는 것이 아닌
품고, 버티고, 끝까지 견디는 것이 사랑입니다.
 
<노래하는풍경#864>
 
#하나님의나라 #어디에있을까
#크고대단한곳 #뿐아니라 #작은일상
#그곳에 #주님을초대합니다 #아버지의마음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