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품 아닌 작품

눈이 펑펑 오던 날,
아이들이 종일 눈놀이를 하며
하루를 보냈습니다.
 
그리고 집에 와서
둘째 소명이가
언 손으로 조물조물
눈사람을 만들었어요.
 
벌써 일주일이 지났지만
아내와 함께
작은 눈사람을 보며 말합니다.
 
“이 조그만 손으로
어떻게 이렇게 만들었을까?
손 봤어?
주먹을 꼭 쥔 것처럼 만들었잖아.”
 
작품 아닌 눈사람을
우리 아이가
조물조물 만들었기에
소중해서 작품처럼 올려 놓았습니다.
 
아무도 눈치 채지 못할
아이의 작은 손짓, 발짓
대단하지 않을 수고, 헌신, 눈물을
아버지는 특별하게 바라봅니다.
 
우리 아버지니까..
 
#눈사람 #조물조물 #작품아닌작품
#작품아닌 #수고 #작품처럼
#대단치않을 #수고와헌신 #순종까지
#우리아버지니까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
 
 
_ 캘린더는 지난주에 무리를 해서
예정보다 조금 일찍 발송했어요.
깜짝 놀라게 해주고 싶어서요.
하지만 택배파업때문에 어제부터 하나 둘 도착하는 것 같아요.
 
입금은 하셨지만 주문서가 확인되지 않아서
아직 보내지 못한 분이 한 분 계세요.
<이선용>님,
확인되시면 꼭 알려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