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노래하는풍경#1099
18531
post-template-default,single,single-post,postid-18531,single-format-standard,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노래하는풍경#1099

언젠가 소명이와 바다에 나갔을 때 일입니다.
스노클링 마스크를 하고 있어서
바닷속에서도 숨을 쉴 수 있다는 게 신기했습니다.
소명이는 물고기를 쫓아다니며
있는 힘껏 놀더니
 
바다 한가운데서 울음이 터졌습니다.
힘을 다 소진해서
다시 돌아올 체력이 없었던 모양입니다.
어른이라면 바다에 나갈 때
돌아올 힘 정도는 남겨놓을 텐데 말입니다.
 
하나님이 없어도
충분히 살아갈만한 여지를 두는
내 모습이 보입니다.
 
믿음의 걸음을 걷다가도
내 힘으로 살아갈 여지를 남겨 두는 이유는
돌아올 체력을 남겨 두는 이유는
 
인생의 바다 한가운데서
도중에 하나님이 보이지 않아
표류하며 울고만 있지 않을까.
그게 두렵기 때문은 아닐까요.
 
<노래하는풍경#1099>
 
#인생의바다 #하나님부재 #돌아올체력
#자존자 #의존자 #표류자 #회색지대
#오늘믿음으로산다는것 #인생의고민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