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너는 너이기에
19034
post-template-default,single,single-post,postid-19034,single-format-standard,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너는 너이기에

함께 좋은 시간을 보내고 난 후
온유가 말했습니다.
“아빠, 난 아빠 엄마 같은
어른이 될 거예요.”

“아니야. 온유야.
누구 같은 어른이 되지 않아도 돼.
온유는 온유로 자라면 돼.”

우리를 지으시고
우리 각자를 보시며
보기 좋았더라.
하신 주님의 얼굴을 상상합니다.
얼마나 환하게 웃으시며 기뻐하셨을까

허물 많고, 연약하지만
우리의 존재는 여전히
주님을 닮아 있습니다.
누가 누구보다 더하거나 덜하지 않고
하나하나 만물보다 아름다운 존재입니다.

<노래하는풍경#1159>

#폭풍성장 #이제청소년된 #우리딸
#너는너이기에 #감사해 #육아를배우다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