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초라하고, 보잘것없을지라도
19640
post-template-default,single,single-post,postid-19640,single-format-standard,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초라하고, 보잘것없을지라도

세상은 평화를 말하지만,
온갖 좋은 것을 말하고
노력하면 손에 잡을 수
있는 것을 말합니다.

당시 로마는 무력으로
세상을 정복하고
로마의 통치를 통해서
평화를 약속했습니다.

신기루와 같은 선언들이
얼마나 많은가요?
노력하면 슈퍼맨이
될 수 있나요?
세상은 언젠가
평화를 이룰 수 있을까요?

세상이 아무리 거대해도
그 거대함 안에 있는
내가 보잘것없고
실수투성라 할지라도
두려워하거나 근심하지
말 것은 예수님의 약속 때문입니다.

“네 마음에 근심이 있니?
내가 너에게 평화를 줄게.
그건 세상이 주는 것과
같지 않단다.”

예수님이 약속하신 성령님은
우리를 결코 떠나지도 않고
고아와 같이 버려두지 않으며
영원히 함께 하시고
우리 속에 계시는 분이십니다.
그리고 하나님을
아바 아버지라 부르며
기도할 수 있게 하십니다.

아바 아버지.
세상이 줄 수 없는 평화의
비밀이 여기에 있습니다.

<노래하는풍경#1257>

#우리안에계신성령님 #그분으로말미암아
##슈퍼맨이될수없지만 #주님의손과발
#평화로운세상은없지만 #세상의빛과소금
#천지의주인 #우리아버지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