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보이지 않는 세계의 충돌
19836
post-template-default,single,single-post,postid-19836,single-format-standard,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보이지 않는 세계의 충돌

역사상 가장 지혜로운
왕이라 하면 솔로몬을
말할 수 있다.
물론, 지혜를 어떻게 정의하느냐에
따라 달라질 수 있겠지만,

나라를 부강하게 하기 위해
그는 고민했고.
자신의 행복을 위해서도
고민했다.

그래서 그는 병마를 많이 두기 위해
애굽에서 사오기까지 했고
많은 아내를 두었으며
은금을 가득 쌓아 두었다.
하나님이 신명기에서 이스라엘의 왕이
금해야 할 것들에 대한 목록을
솔로몬은 본능적을 어겼다. (신17:16-17

믿음은 말 그대로
보이지 않는 영역에 있는 것들이고
처세술이나 정치는
눈에 보이는 영역에 속한 것이다.
그래서 솔로몬은 하나님의 마음과
평행을 달려야 했다.

흔히, 어른들이 자녀를 위해
기도할 때
너는 꾸어줄지라도
꾸지 않을 것이라라는
대목이 나온다. (신15:6)
그리스도인이기에
이 기도가 유효한 것인가?

이 말씀에는 조건이 있다.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지켜 행하면 반드시
복을 받을 것이라는 구절에
속해 있는데,
구체적으로는 안식년에
이웃이나 형제에게 빚을 면제해주면,
가난한 형제에게 넉넉히 나누면..
이라는 조건이 달려 있다. (신15)

보이는 세계와
보이지 않는 세계의 충돌이며
여기에틈을 내는 교집합이
바로 믿음은 아닐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