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빨래터
5206
post-template-default,single,single-post,postid-5206,single-format-standard,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빨래터

외국땅에 다니면
늘 찾게 되는 것이
빨래 널린 풍경이다.
다양한 빨래를 보며
주인공과 그들의 땀과 사랑을 상상해 보곤 한다.

어쩌다 빨래 하는 풍경에 다다르면
내가 상상했던 주인공을 만나게 되는 것이다.
빨래터 주위의 물소리, 웃음소리..

– 네팔 / 카투만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