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Diary
685
archive,category,category-private_diary,category-685,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2019-06-15 이런게 소확행일까

세계관, 신앙과 같은 신념이나 가치 외에 몇 가지 예민하게 생각하는 부분이 있는데 그중 하나가 조명, 소리, 그리고 작업 시스템들이다. 빛과 소리는 취향의 문제이긴...

2019-06-14 간절함과 조급함은 표현의 차이

아내가 예수님을 믿지 않아서 아픔과 갈등을 이야기한 지인의 고백을 들으며, 여러 간증앞에서 나는 하나님이 사랑하지 않는지 의문할때가 있다는 이야기앞에서 나는 함께 기도하게 된다. 하나님이...

2019-06-09 마치 어드벤처 게임하듯

“이건 너무 어려워가 아니라, 이거 어렵지 않아. 엄마가 너보다 머리가 좋지 않지만 엄마도 한 번 해볼게. 배골이 커져서 식사량이 늘어나는 것처럼“   아내가 어제 지인에게 들려준...

2019-06-04 등뒤가 오싹할만큼 실제적인,

세계에서 가장 깊은 호수라는 바이칼호수, 이르쿠츠크와 샤먼의 성지, 알혼섬. 바이칼을 낀 기차안에서 내가 끊임없이 선포했던 말씀이다.   "너희는 이같이 그들에게 이르기를 천지를 짓지 아니한 신들은...

2019-06-03 하나님 나라 백성인 증거는

어떤 문제가 있고, 어떤 절차를 거쳐야 하며 어떤 시간을 살아야 하는가? 왜 그래야 하며, 왜 그렇지 못한가에 대한 수많은 질문앞에 나는 내...

2019-05-31 기적에도 변화 없었던 땅

아내와 영화 가버나움을 보며, 먹먹한 마음이 가득했다. 나를 낳은 부모님을 고소하고 싶다는 자인의 사연은 몇 년전에 상영했던 <취한 말들을 위한 시간>처럼, 어느 곳이든 힘겹게...

2019-05-29 모두 잘 되기를 꿈꾼다

잘 되기를, 잘 살아가기를 누구나 꿈꾼다. 어떤 의미에서는 우상숭배하는 이스라엘 백성들도 잘 되기 위해 힌놈의 아들 꼴짜기에서 자신의 자녀를 재물로 바쳤다.   어쩌면 그들은...

2019-05-20 슬프고 아파하는 선지자의 눈물

올해 들어 한 주, 내지 두 주마다 가까운 이들의 장례가 있다. 결혼이나 돌잔치가 이어지는 나이가 있고 이제 장례를 만나게 되는 나이가 되었나보다. 늦기전에...

2019-05-19 존재와 존재가 만나는 시간속에

춘천, 나눔의 동산의 원장님이 놀랐다.  생각보다 많은 이들이 찾아왔고, 모은 헌옷과 여러 물품들, 그리고 생각보다 아이들이 지적장애를 가진 분들과 잘 어울려주었다. 비즈목걸이와 팔찌를...

2019-05-16 새벽부터 밤까지 감사하고 감사하고

새벽에 봉화로 향했다. 장학재단 수여식, 감사했던 시간이다. 부모님께 세족식을 해드리는 보너스, 모두에게 의미있는 발상, 나중에 확장해도 좋겠다.   감사하는 습관, 희철이 어머니에게서 전화가 왔다. 스승의 날이라고 희철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