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gallery
3
archive,paged,category,category-gallery2,category-3,paged-12,category-paged-12,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2015-09-24 친구

여행을 다니다가 가슴이 풍요로울 때가 바로 아이들을 만날 때이다. 이들과는 서로 말도 통하지 않은데 잠깐의 눈짓과 몸짓만으로도 친구가 될 수 있다. - 일본 / 나라 ...

2015-09-24 안녕

다시 아프리카에 갈 제의를 받았다. 그동안 보지 못했던 아프리카 사진을 꺼내 보면서 혼자 히히덕 거리며 웃다가 내 눈가에 눈물이 맺혀 흘렀다. 다들 잘 지내고...

2015-09-24 봄비

당신의 봄 비가 내렸어요. 내일 잠깐 추워진대도 이젠 봄이랍니다.....

2015-09-24 바다

오사카만, 아카시 앞 바다에서 몇 년을 이끌어 오던 그 곳에서 기도했다. 자오선이 만나는 그 곳. 아무것도 알지 못한 듯 평온하기만 했던 이 바다에서.....

2015-09-24 오후

시베리아의 파리로 불린다는 이르쿠츠크 외곽. 분열이 가득했던 외롭고 마른 땅. 낯선 오후 빛을 마주 걸었다. ...

2015-09-24 창가에서

이제야 바람 결에 나를 맡깁니다. 나는 춤춥니다. ...

2015-09-24 눈물

한동안 이 사진들을 내 컴퓨터의 바탕화면으로 두고 매일같이 말했다. 이 사내를 잊지 말기를. 이 눈물을 잊지 말기를. 그런데, 이 사내가 오늘 내 손을...

2015-09-24 바다

바다와 바다.....

2015-09-24 꽃밭

꽃밭에 볕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