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gallery
3
archive,paged,category,category-gallery2,category-3,paged-20,category-paged-20,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2015-09-24 빗소리

에디오피아에서는 비가 내리면 도리어 빨래를 꺼내 놓는단다. 그동안 물이 없어 빨지 못한 묵은 빨래를 빗물에 씻어 내리는 거지. 비가 내린다. 비 냄새가 난다.. 그리고 빗소리. 응. 계속...

2015-09-24 <15> 기도

현재 분당 샘물교회 단기선교팀 18명이 아프간에서 탈레반 무장세력에게 납치되었있습니다. 그리고 조금 전, 한국인들을 납치한 것으로 보이는 무장단체의 대변인은 아프간 주둔 한국군에 대해...

2015-09-24 <9> 꽃

내 작업시간은 투쟁해서 얻는 거란 생각을 합니다. 옛날, ‘미쳐야 미친다.’ 라는 책을 읽고 가슴이 뛰었듯, 무언가에 몰두해야 이룰 수 있다고 여깁니다. 하지만, 그...

2015-09-24

과연 다 안을 수 있을까? -Ethiopia / Addis Ababa ...

2015-09-24 카리미

케냐타 국립병원. 중앙아프리카에서 첫 번째로 큰 병원이다. 이곳에서 5살짜리 꼬마 ‘카리미’를 만났다. 카리미에게 물었다. 아빠, 엄마는 계시니? 네. 어디에? 집에.. 언제 마지막으로 봤니? 처음 병원에 저를 데리고...

2015-09-24 키베라

||1아프리카에서 두 번째 규모의 슬럼가인 <키베라> 이곳으로 지나는 차안에서 거리 풍경을 촬영하는데 사람들이 위협한다. 나 외에도 많은 사람들이 이 곳 풍경을 찍어갔겠지만 자신들에겐 실질적인...

2015-09-24 키베라 #2

키베라, 슬럼가의 아이들이 모였다. 아이들을 만지는 건 좋지만 나중에 벼룩 때문에 고생할거라는 주의를 들었다. 아이들이 웃었다. 그들에게 다가가기 위해 쓰레기 더미에 발을 내딛었다가 이내 발을...

2015-09-24

사람들에게 왜 교회를 다니는가 질문하면 구원을 받기 위해서 라고들 대답한다. 물론 그것이 답이다. 하지만 그것이 결코 전부는 아니다. 세상을 만드신 그 하나님이 내 아버지가...

2015-09-24 &lt;6&gt;소리를 차는 사람

앞을 보지 못하는 용렬이 형을 오랜만에 만났다. 형은 초등학교 때 녹내장을 앓은 후, 중1때 시력을 잃었다. 나와 만난 이 푸른 들판의 색을...

2015-09-24 기도

그리워 불러보면 당신은 큰 비 되어 메마른 땅을 해갈하지요. 뚜. 뚜뚜. 뚜. 뚜뚜.. 모르스 부호같은 내 목소리로 창 너머 당신을 불러봅니다. 내가 무엇을 말하나요? 당신의 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