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gallery
3
archive,paged,category,category-gallery2,category-3,paged-28,category-paged-28,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2015-09-24 항해

가졌던 꿈을 다시 꿈꾸기 버거운 것은 지금 가진 것들이 너무 많기 때문이란다. 우린 이미 가진 것을 놓기 싫어하거든. 그러면 점점 항해를 떠나는 것에...

2015-09-24 순례자

쉽게 피로하지만 그래서 백리를 걸어도 고단하지만, 그 곳에 의미가 있다면 난 만리길도 마다하지 않을 거야. 현실적이지 않고, 늘 이상만을 꿈꾸지만 한 발씩의 작은 순종이 이어진다면 순례자는...

2015-09-24 걷다가

이 먼 곳까지 걸어오다니.. 멈춰 서서 생각하다. 아직도 해갈되지 않은 고민들이 머릿속에 우글거린다. 내가 앓고 있던 그 짧은 찰나 속에 해는 빠르게 지고 강렬한 섬광으로 모든...

2015-09-24 좋아하신다

지난주일 오산리에 있는 교회서 요셉일기 책을 몽땅 팔아버리고 어제 오후, 출판사에 50권의 책을 추가로 신청했습니다. 신청하며 기도했습니다. 아버지, 이거 몽땅 팔아 나가노 누이들...

2015-09-24 독백

나는 작은 울림 하나를 발견하게 되었다. 귀에 들리는 노랫소릴 따라 높아졌다, 다시 낮아짐을 반복하고 다시 노래의 크고 작음에 묻혀 내 울림은 아주 작은 골방...

2015-09-24 하늘이 하신다

팔이 저릴 정도로 몇 시간동안 차창에 매달려 있었다. 모두가 잠 들어 있다. 어떻게 잠 들 수 있나? 피곤하여 눈이 감겨도 창문에 얼굴을 대면 맞바람에 숨을 쉴...

2015-09-24 사진

엄마는 가장 유리한 사진 작가다....

2015-09-24 <5>은빛 2길

어눅한 새벽에 길을 나서 은빛2길을 촬영했다. 밝아지는 세상과는 반대로 내가 걷는 길은 황폐했다. 불에 타 버려진 집에는 거미들만 살고 있었고, 아직 이른 시간인데도 가로등은...

2015-09-24 오름

한 번 사는 인생인데 어떻게 사는 삶이 의미 있을까 그저 화장실 개수 늘리며 살기에는 억울하지 않을까 부해도, 가난해도 감사한 이유가 그 기준 이상의 것이면 어떨까 어디에...

2015-09-24 그림

가끔 내 생을 하얗게 지우고 다시 시작하고픈 생각이 들 때가 있다. 내가 보다 성공하기 위해 판을 다시 짠다는 의미가 아니라.. 내 추한 삶의 그림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