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TheRoad
11
archive,paged,category,category-theroad,category-11,paged-115,category-paged-115,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2015-12-07 노래하는 풍경 #34

만일 나의 모든 계획이? 실패로 돌아가더라도 그것으로 인해 심각한 슬픔과 절망에 빠지게 될지언정 그 실패가 나를 향한 주님의 사랑을 부정할 수는...

2015-11-29 내가 노래하는 풍경 #33

내가 세상 사람들과 구별되는 게 무엇인가요? 나는 여전히 악합니다. 선한 것을 기획한다 한들 그것으로 구별되는 것은 아닙니다. 주님이 내게 기름...

2015-11-28 노래하는 풍경 #32

누군가와 비교하면 열등감을 가지거나 또는?우월감을 갖게 됩니다. 닮은꼴 연예인이 유행이라지만, 같은 사람은 존재하지 않습니다. 육안으로 구분할 수 없는 일란성쌍둥이라...

2015-11-27 노래하는 풍경 #31

모든 것이 하나님의 것입니다. 라고 고백하지만 우리 마음을 잘 살펴보면 추가 이익은 주님의 은혜이지만 내가 가지고 있는 원금은 내 것이라고...

2015-11-25 내가 노래하는 풍경 #30

악하고 고집 센 사람보다 착하지만 고집 센 사람이 자기 고집을 고치기 더 힘이 듭니다. ? ? 악하고 고집 센 사람은 사람들로부터 받은 지적과 충고 때문에 자신도 그것을...

2015-11-24 내가 노래하는 풍경 #29

부모와 자식은 끊을래야 끊을 수 없지만 남편과 아내는 한 몸이라지만 서로 등을 돌리면 남남이 되어 버리는 가장 가깝고도 위태로운 사이입니다. 부모와...

2015-11-23 내가 노래하는 풍경 #28

여자친구 일 때 그녀의 문제는 그녀의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결혼하고 아내가 되면 상황은 달라집니다. 아내의 문제는 그녀의 것만이 아니라 아내와 한 몸이 된 남편의...

2015-11-21 노래하는 풍경 #27

"이제 내가 하는 말과 행동이 조금 가까워졌어요." 가까이 지내는 선교사님이? 대화의 끝자락에 던진 말입니다. 나는 그 말 앞에 부러웠고 또...

2015-11-20 내가 노래하는 풍경 #26

"삼 년간은 죽도록 싸우고 오 년이 되면 무관심해지고 칠 년이 되면 서로를 이해하게 된다." 결혼할 즈음 누군가 들려준 이야기입니다. 나는 안...

2015-11-18 노래하는 풍경 #25

마리아가 예수님의 발에? 부어드린 나드 향유는(요12:3) 값으로 치면 삼백 데나리온이었습니다. 한 데나리온은 당시 노동자들의 하루 품삯이었구요. 시간이 지나 그녀는 자신의 행동을 치기 어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