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하는풍경#801

앞에 서서
메세지를 시작하기 전부터
이미 아이들은 고개를 숙이고
잠을 잘 준비를 하고 있었습니다.
 
하나님은 그 중 한 사람을
바라보라는 마음을 주셨습니다.
 
모두를 만족시키려는 마음이 아니라,
조급한 마음이 아니라
그저 한 사람을 바라보려 애썼습니다.
 
한 사람, 한 사람,
조금씩 빛이 나는 아이들이 있었습니다.
나는 그들을 주목했습니다.
 
귓등으로 듣는 말씀이라도
언젠가 이 아이들이 절망의 시간앞에
이 날을 기억할 수 있다면..
주님의 거룩한 씨앗이 
환난의 때에 발아될 수 있다면..
 
<노래하는풍경#801>
 
#주님 #주목하는청소년 #주목하는청년 
#주목하는한사람 #조급한마음대신
#그저한사람 #빛이나는아이 #주님의씨앗 #환난의때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

노래하는풍경#800

마흔 명의 사람들이
자신의 목숨을 걸고
하나의 목표를 향해 달려든다면
그것을 저지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그들의 목표는
바울을 제거하는 일이었습니다.
스스로 자신들에게 저주의 맹세를
씌우면서까지 이 일에 몰두했습니다.
 
그들의 집념과는 상관없이
이 일은 흐지부지 해지고 말았습니다.
바울의 생질, 이름 모를 청년이
이 모의를 알게 되었기 때문입니다.
결국 바울은 470명의 호위병과
가이사랴로 피하게 됩니다.
 
“담대하라. 네가.. 로마에서도
증언하여야 하리라” (행23:11)
 
이름 모를 청년 한 사람이
복음을 로마로 향하게 만듭니다.
청년은 주님의 약속에 대한 응답이기도 합니다.
 
우리는 바울이 아니며
베드로 혹은 바나바나 야고보도 아닙니다.
우리는 역사의 한 점,
그것도 보이지도 않는 한 점에
지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주님이 약속에
사용하시는 한 사람,
약속에 반응하는
이름 모를 한 사람이길 기도합니다.
 
<노래하는풍경#800>
 
#마흔명 #유대인 #숨은모의 #바울제거결사단
#바울의생질 #이름모를청년 #가이사랴
#주님의약속 #약속의응답 #그사람되기를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

노래하는풍경 #799

오늘의 시간은
오늘 밖에 존재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조바심이 납니다.
 
주님께 순종하려면
나는 선택해야 합니다.
내가 해야 하는 일들은
뒷전이 될까 봐
나는 뒤처질까봐 조바심이 납니다.
 
하지만 두려움을 
진실로 믿지 않겠습니다.
오늘이 아니면
아무것도 할 수 없을 거라
믿지 않겠습니다.
 
주님께 순종하는 시간은
결코 소모적인 시간이 아니며,
내 인생의 주권은
내것이 아닙니다.
 
<노래하는풍경 #799>

#실용적사고 #합리적사고 #그앞에 #조바심

#뒤처진인생 ##오늘의시간 #되돌릴수없을까
#하지만 #인생의주권 #내것이아닙니다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

노래하는풍경#798

말로 설득이 안될 경우에
그냥 기다리는 편입니다.
어차피 설득하는 과정에
감정만 상하고
아무 변화도 생기지 않을 바에는
 
조금 시간이 걸리더라도
실패를 하고, 아픔을 경험하면
늦게라도 돌아서 올 것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가까운 사람일수록
이런 자세를 유지하기가
힘이 듭니다.
왜냐하면 실패나 아픔이
마치 나의 일 같이
느껴지기 때문입니다.
 
실패와 아픔을 비껴나가게 하려고
어떻게든 노력하지만
설득하고 강권하는 일이
항상 옳은 선택은 아닙니다.
아무 변화도 생기지 않은 채
감정의 골은 깊어지고 더 깊어지면
나중에는 상처를 치유하는데
더 많은 시간이 필요합니다.
 
가까운 사람이어도
그게 내 아픔이나 실패 같아 보여도
주님의 음성을 따라
순종하는 것,
기다림이라면 기다림으로 순종하는게
더 빠른 길일 수 있습니다.
 
<노래하는풍경#798>
 
#남의일 #객관적일수 #있지만
#나의일 #나와가까운 #친구 #연인
#자녀 #가족 #문제는
#거리를두기 #쉽지않습니다
#그때도 #기도가 #답입니다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

노래하는풍경 #797

새벽기차를 타고
청소년들과 함께
아침바다를 만났습니다.

 

‘나는 왜 이런 시간을 
가질 수 밖에 없을까?’
‘내게 꿈이 있을까?’
남들과는 다른 시간을
살아가는 아이들,

 

자신의 잘못이 아닌
아픔으로 물든 마음
이 아이들의 허기를
누가 채울 수 있을까요?

 

아이들이 바다를 거니는 동안
나는 기도합니다.

 

<노래하는풍경 #797>

 

#새벽기차 #해돋이 #아침바다
#청소년 #허기 #아픔
#빛되신주 #예수님 #기도합니다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

노래하는풍경 #796

사랑하는 사람에게
사랑한다는 말로 충분하지 않습니다.
사랑한다고 그런 적절한 시간에 행동해야 합니다.
오래 참는 것으로, 온유함으로 ,
시기하지 않는 것으로,
 
일상에서 생기는 오해를
말로 다 풀기는 쉽지 않습니다.
바울은 오해를 말로 해명하는 대신
상당한 비용을 대서 행동합니다.
 
숫양 두 마리, 암양 한 마리, 소제물과 전제물..
네 사람의 정결 예식에 드는
결코 작지 않은 비용으로 대가를 지불합니다.
예수님을 믿는다면
이전에 자신들이 지키고 있는
유대인의 법도와 율례를
다 폐기처분해야 한다는
거짓된 소문이 사실이 아니라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서입니다.
 
사람은 말로 충분하지 않습니다.
나는 내가 옳다고 믿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
오늘 무엇으로 대가 지불 하고 있나요?
 
<노래하는풍경 #796>
 
#대가지불 #진심 #증명 #사랑
#예루살렘 #바울 #정결예식 #비용
#말이아닌 #행동으로 #주님안에서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

노래하는풍경#795

“아빠 엄마가 나를 수련회 보내준 게 아니라
하나님이 나 은혜 주시려고
수련회 보내주신 거야.”
 
수련회서 돌아온 딸아이가
차 안에서 들려준 말입니다.
남들 앞에 눈물 흘리는 걸
부끄러워하는 아이가
기도 시간마다 참 많이 울었다고 합니다.
 
하나님, 살아갈 아이들에게
당신의 은혜로 살아갈 수 있도록
당신의 얼굴빛을 비춰주세요.
 
<노래하는풍경#795>
 
#수련회 #주님의얼굴빛 #다음세대
#아이들 #은혜 #부어주세요
#당신의은혜 #회개의눈물 #속죄의은혜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

노래하는풍경 #794

몇 년 전 부터 갑상성 기능저하 때문에
아침마다 약을 먹습니다.
약을 먹지 않으면 일찍부터 피곤한데
너무 이른 시간에 집을 나서느라
약을 깜빡했더니
밤에 집에 돌아오는 버스 안에서는
거의 기절하는 줄 알았습니다.
 
그때 기도합니다.
기뻐하기 힘들 때마다
주님으로 기뻐할게요.
감사하기가 쉽지 않을 때
내 입술에게 감사를 명할게요.
기도할 수밖에 없는 
날을 주셨네요. 
 
<노래하는풍경 #794>
 
#항상 #기뻐하라 #범사에감사하라
#쉬지말고 #기도하라 #우리를향하신
#주님의뜻 #기도할수밖에없는 #이런날
#주셔서 #감사합니다 #감사할게요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

노래하는풍경#793

 
얼마 전, 집에 있던 책
500여권을 정리했습니다.
집이 엘리베이터가 없는 5층이라
정말 땀에 흠뻑 젖을 만큼
오르락 내리락했더니
 
절로, 온종일 바깥에서
땀 흘리시는 분들 생각이 나더라구요.
 
아이들이 아플 적마다
이렇게 기도합니다.
 
“이 시간을 통해
세상에 아픈 이들의 아픔을
체휼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아픔과 고생, 겪어보지 않으면
알 수 없다고 생각하기에..
 
오늘 내가 수고한 시간으로
누군가를 위로할 수 있는
기초가 되게 해주세요.
 
<노래하는풍경 #793>
 
#맹더위 #열폭 #40도 #무더위
#밖에서 #일하시는 #수고로움
#기도할게요 #나의아픔 #수고
#누군가 #위로하는 #기초와근거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

노래하는풍경 #792

한 번에 명확하게
가야 할 길을 찾는 것이
가장 좋은 수이며
인생을 허비하지 않는 거라고
사람들은 가르치거나 믿고 있습니다.
 
하지만
인생은 그런 식으로
쉽게 답이 찾아지지 않으며
하나님은 우리를 그렇게
인도해 나가시지도 않습니다.
 
하나님은 다윗을 향한
명확한 뜻과 계획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그가 목동 일때
이미 선지자를 통해 기름 부으셨지만
다윗은 허비된 시간처럼 보이는
광야의 시간을 보내야만 했습니다.
 
모세에게도 그를 통해
이루실 놀라운 그림을 그리고 있었지만
광야에서의 시간이 필요했습니다.
성냥이나 부싯돌이 없어서
다시 말하면 하나님이 능력이 없어서
오랜 시간 동안 가시떨기에
불을 붙이지 못하신 게 아닙니다.
 
우리 인생에 허비되는 시간을
제로로 만들고 싶지만
어쩔 수 없은 시간조차 내게 필요합니다.
이유를 알 수 없는 시간 속에서
나는 믿음으로 오늘에 반응하며
아버지의 마음을 구합니다.
 
<노래하는풍경 #792>
 
#허비되는시간 #낭비되는시간 #소모되는시간
#한번에 #목적지 #달려가야 #최선의인생 #아닙니다
#인생의답 #쉽지않지만 #광야의시간 #나를위해
#주님 #예비하신 #소중한 #시간입니다 #아버지마음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