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음성 듣기

전학 온 친구에게
예수님을 전하라는
하나님의 음성을 
딸 온유가 어떻게 들었을까?
 
나는 너무 궁금했습니다.
왜냐하면 나는 말씀을 통해, 또는 기도와
여러 환경과 상황, 대화를 통해
하나님의 뜻을 이해합니다.
하나님의 음성은 어떤 소리일까?
성경을 읽으며 자주 궁금해 하곤 합니다.
 
그런데 너무 당당하게 
하나님이 친구에게
예수님을 전하라고 말씀하셨다는
온유의 말이 너무 부러웠습니다.
 
딸에게 며칠간 질문을 미룬 이유는
아이가 가진 순수한 마음을
망가뜨리고 싶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얼마 전에 공원에서 촬영이 있었습니다.
조금 친해진 아이가 
자연스레 내 손을 잡고 걸었습니다.
한참의 시간이 흐른 후,
선생님이 웃으며 아이에게 물었습니다.
“ㅇㅇ야, 혹시 이 아저씨 아는 분이야?”
아이는 그 말을 듣고 급히 손을 놓았습니다.
 
아이가 하나님의 손을 잡고 있다면
혹, 내 질문이 잡은 손을 의식하게 될까봐
질문을 미루었습니다.
분별하고 가르치는 일은 나중에도 할 수 있는 것들입니다.
어린아이에게는 주님과 자연스레 잡은 손이면 충분하다고 믿습니다.
 
 
너무 궁금했던 아빠는
결국 온유에게 물었습니다.
 
“온유야, 하나님이 온유에게
전학 온 친구한테 어떻게 말씀하셨어?”
 
“온유야, ㅇㅇ에게 예수님을 전해.
라고 말씀하셨어
그래서 이렇게 대답했어.
 
“오늘 전학 온 친구니까
나중에 친해지면 전할게요.”
 
“아니야. 온유야. 지금 전해.”
그리고 하나님은 전도사님이
들려주신 이야기를 생각나게 하셨어.”
 
전도사님의 이야기는
바로 전도하지 않았다가
시간이 지난 후에 기회를 놓친 이야기였습니다.
전도사님의 이야기가 생각났다고 표현하지 않고
하나님이 전도사님의 이야기를 생각나게 하셨다는 
아이의 표현에 놀랐습니다.
 
나는 다음 세대를 꿈꾸게 됩니다.
우리에게 하나님이 어떻게 말씀하셨던지
그보다 몇 배는 더 친밀하게
아이들을 만나주시길 기도합니다.
 
#다음세대를향한
#아버지의마음
#주님의음성
#친밀하신아버지
#주님의손잡고
#걷고싶어요
 
#럽앤포토 #천국의야생화
#노래하는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