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하는 풍경#535

‘너 하나 때문에 내가 이 판을 짠다’
 
주님의 일하심을
가성비로 따져 묻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눈에 보이지 않는
영역을 나는 계수 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내가 구원받은 은혜만 생각해도 그렇습니다.
 
<노래하는 풍경#535>
 
#나를향한계획
#나의구원
#가성비
#측정할수없습니다
#헤아릴수없는은혜
 
#노래하는풍경
#천국의야생화
#럽앤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