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나도 모르겠어요, 내 마음
19278
post-template-default,single,single-post,postid-19278,single-format-standard,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나도 모르겠어요, 내 마음

하나님이 내게 주신 마음인지
그저 내 마음일 뿐인지
알지 못하는 순간들이 있습니다.

알지 못하는 순간에
기도하거나, 순종했던 순간들이 있습니다.

언젠가 친구가 죽을 것 같은 시간을 보내며
누군가 자신을 위해 기도해주기를 기도했을 때
절묘한 타이밍에 서로가 만난 적이 있습니다.

 


이런 순간들이 가득했으면 좋겠지만
주님 앞에 순종했을 때마다
결과와 열매를 다 만날 수 있다면 좋겠지만
그러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다 만나지 못해도
믿음으로 그 너머를 바라보겠습니다.
언젠가 이렇게 기도하다가
눈물을 주르륵. 흘린 적이 있습니다.

지금 내가 드리는 기도를
다 알지 못하지만
이 기도를 사용해 주세요.
하나님이 하시고 싶은
일을 이 기도를 사용해서 이루어 주세요.

지금도 죽을 것 같은 시간을
보내는 누군가가 있겠지요.
우리가 드리는 이 기도를 사용하셔서
하나님이 만나길 원하시는 한 사람을 만나주세요.

#하나님주신마음 #내마음인지 #알수없을때
#그럼에도언제나우린 #주님의시간을살아갑니다
#이요셉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