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화목제는 샬롬
19765
post-template-default,single,single-post,postid-19765,single-format-standard,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화목제는 샬롬

죄는 모든 관계를 파괴한다.
이를 보수하고 다시 관계하는
역할이 화목제다.
다른 제사들은 단수로 표현되었지만
화목제는 샬롬의 의미를 지닌복수이다.

하나님과 사람뿐 아니라
사람과 사람까지 이어져 있다.
그래서일까?
화목제로 드린 제물을
이튿날까지도 먹되
셋째 날까지 남았으면
남은 고기는 다 불살라야 한다.
(레7:16-17)

그래서 가족뿐 아니라
이웃들과 함께
샬롬을 함께 한다.

하루를 살기 힘든
사람들을 위해 함께 기도했다.
저녁에 ㅇㅇ와 통화하는 소리를
옆에서 온유가듣고
기도하기를 청했다.

기도하는 것이
목소리로 끝나는 것은 아니지만
우리가 기도할 때
그들의 아픔이
우리에게 찾아와
함께 아플 수 있다면
그것은 고통스럽지만
동시에 한 몸이라는 증거가 아닐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