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n Photo | gallery
3
archive,paged,category,category-gallery2,category-3,paged-24,category-paged-24,ajax_updown,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4.1,menu-animation-underline,wpb-js-composer js-comp-ver-5.4.7,vc_responsive

2015-09-24 하늘의 기쁨

난 오늘 하루 또한 기쁘게 사는 것이라 예수의 복음 전하는 것이라 하늘의 기쁨 내게 넘쳐 흐를 것이라.. - 정재완...

2015-09-24 기도

기도하다 말고 진관형이 나를 툭. 치며 웃으며 말했다. "왜. 기도만 하면 찬양만 하면 눈물이 이렇게 나는지.." _ 몬생긴 강남교회 친구들. ...

2015-09-24 부엌

그의 부엌을 비추던 저무는 노란 빛도 옅어져 가고 있다. 낡은 가재들 속에 유독 윤이 나는 주전자 그의 마음속 차츰 어둠을 걷어내고 빈공간의 아픔을 이겨내리라....

2015-09-24 내 이름 아시죠..

어제 기다렸던 기도회에 갔다.     오랜만에 다시 찾은 강남역.. 얼마전만해도 나는 술에 쩔어있었다.   주님은 나를 변화시키시고 새로운 모습으로 이곳을 찾게 해 주셨다. 할렐루야..     너무나...

2015-09-24 하늘

언젠가 차 안에서 우현 형이 말씀하셨다. 네가 집회에서 간증을 하는 것. 그것만으로도 부흥이라고. 그것은 내가 워낙 사람들 앞에 나서길 싫어하는 까닭에서이다. 어릴 적부터, 그 흔한...

2015-09-24 기도

기도는 눈으로 보이지 않고 귀로 들리지 않아서 내가 느끼지 못하지만 그 일을 가장 실제적으로 도모하는 것이다. 하나님을 믿으면 기도의 힘 또한 믿어라.. _사람들의 기도하는 모습을 촬영하는 중에 갑자기 렌즈...

2015-09-24 곶감

노량진 육교 위에 밤 깎는 칼을 파는 할아버지를 만났다. 친구와 만날 약속시간도 넉넉하고 해서 할아버지와 노닥거렸다. 밤을 깎아 파는 모양인데 나는 주섬주섬 주워 먹는...

2015-09-24 사랑

준영이가 봤단다 .....

2015-09-24 믿음은

보이지 않는 그 곳을 믿음으로 바라보고 선포하면 이루어진다. 아버지를 믿지 않는다면 그냥 아무일도 벌어지지 않는다. 내게 가장 큰 은혜는 그 분이 나와 함께 하는 것이다. 내 성과가...

2015-09-24 가방 들어주기

가위,바위,보 해서 가방 들어주기 참 많이 했었는데.. 친구들이랑 업어주기 했던 추억도.. ^^...